하루북 책은 어떻게 생겼나요?

안녕하세요, 하루를 책으로 만드는 앱 하루북입니다.

오늘은 하루북 어떻게 구성되어 있는지 보여드리려고 해요.

 

이 책은 하루북으로 만든 64페이지 책입니다. 먼저 내가 만든 표지를 넘기면, 책 날개저자 프로필이 보입니다.

 

표지를 넘겨보면 면지가 한 장 나옵니다. 면지란 표지와 속장 사이에 들어가는 종이를 의미한답니다.

 

하루북 뒤표지입니다. 모든 하루북의 책의 뒤표지는 흰 바탕에 심플한 로고가 들어갑니다.

 

내지 하단에 쪽번호를 넣을 수 있습니다.

지금까지 하루북에서 만든 책의 구성을 살펴보았습니다. 감사합니다!

1 thought on “하루북 책은 어떻게 생겼나요?

  1. 핑백: 서울국제도서전 프로그램 FAQ – 에스프레소북 이야기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